• 시안보기
  • 배송조회
  • 커뮤니티
그리다 디자인

메인메뉴

유아교육 자료실

제목

'한부모 상담전화' 개통 3주년…이용자 4만명 넘어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여성가족부는 개통 3주년을 맞은 '한부모 상담전화(☎ 1644-6621)' 상담자가 총 4만922명이라고 16일 밝혔다. 하루 평균 40명가량 상담을 받은 셈이다.

주요 상담내용은 한부모가족 지원정책 안내(63%)였다. 그 외 주거지원(7%), 교육·문화 지원(5%), 미혼모 시설 등 미혼모 지원(5%) 안내 순이었다.

한국건강가정진흥원이 지난 2015년 7월 1일 개통해 운영 중인 한부모 상담전화는 전문상담원 4명이 한부모가족이 겪는 사회적 편견이나 심리적 어려움을 고려한 상담을 제공한다.

한부모가족을 위한 40여 개 정부 지원 서비스를 안내하고 한부모·미혼모 관련 기관도 연계해준다.

여가부는 한부모가족을 위한 상담서비스를 앞으로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현재 한부모 동료상담가가 임신·출산 단계의 미혼모·한부모를 찾아가 경험을 공유하며 필요한 정보 등을 제공하는 '찾아가는 상담'을 시범 추진 중이다.

오는 9월 중 '청소년 한부모용 모바일 정보제공 홈페이지'를 신설해 스마트폰으로 주변 한부모시설 등을 확인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기순 여가부 청소년가족정책실장은 "오는 17일 '한부모가족지원법 일부개정법률' 시행으로 상담전화 설치·운영 법적 근거가 마련되는 만큼 한층 더 정확한 정보와 전문적인 상담서비스 제공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18-07-18

조회수1,210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